고객센터 > 자유게시판 > 한해를 마감하며
HOME ADMIN



  HOME >고객센터 > 자유게시판
 
작성일 : 11-12-29 12:45
한해를 마감하며
 글쓴이 : 대표
조회 : 2,110  

오늘로서 올 한해의 마지막 이틀만이 남았습니다.

안녕하세요 코리아콜밴가족 여러분.

코리아콜밴대표 장 선 용입니다.
 
지난 한해는 저희 코리아콜밴으로서는 참 의미가 많은 한해였습니다.

등록고객이 1500명이 넘어선것은 물론 연매출 또한 30%이상의 신장을

보았습니다.

이는 여러분의 끊임없는 성원과 관심으로 이루어 진 결과라는 것에

조금도 이의가 없읍니다.

또한 일본 메이저 여행사와 저희 코리아콜밴과의 업무협약을 맺어
 
연 수송건수가 3000건 이상을 처리하여 글로벌화의 초석이 되는 결과를
 
낳았습니다.

저희 회원 모두가 가족을 모시다는 마음으로 최선을 다한 결과라 할 수

있습니다.

저희 코리아콜밴 회원 모두는 이에 만족하지 않고 자만하지 않고 늘 처음

시작하는 마음으로 여러분을 모실 것을 약속 드립니다.

더불어 만약에 저희 회원의 불친절이나 부당요금을 요구할 시에 운임 전액

을 환불하는 고객환불제는 여전히 운영하고 있슴을 알려 드립니다. 

다만 저희가 올 중순쯤에 운임을 최저2500원에서 최대5000원 정도를 인상을
하였습니다.

부득이 유류대금과 타사와의 형편성에 준하여 인상하였기에 고객 여러분의

넓은 아량으로 양해를 구합니다.

이제 남은 한해 잘 마무리 하시고 다가오는 흑용의 해에는 올해보다 더

나은 한해가 되시길 바랍니다.

감사합니다. 

코리아콜밴 장 선 용 


 
 

Total 45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
25 좋은 친구사이 대표 03-07 2051
24 한해를 마감하며 대표 12-29 2111
23 집안에 두면 좋지 않은 35가지 관리자 09-22 23076
22 신혼부부에게 들려준 얘기 대표 03-01 4847
21 신묘년 설날을 맞이하여 대표 02-03 2656
20 잘 이용했습니다*^^* (1) 한수민 01-22 3033
19 구경하다 갑니다~ 지우 01-11 2367
18 뉴스를 접하고 대표 12-14 2332
17 팔월 한가위를 맞이하여 대표자 09-22 2166
16 나를 행복하게 해주는 생각들 대표 05-25 2291
15 일달러의 비밀 대표 04-20 4047
14 새해를 맞이하며 대표 01-01 2450
13 한가위를 맞이하여 대표 10-01 2292
12 솔직해야 사람이 붙는다. 관리자 06-30 2343
11 행복과 고난은 쌍둥이 관리자 05-13 2643
10 친구라는 관리자 02-16 2150
9 기축년 새해에 드리는 인사 관리자 01-02 2678
8 말을 위한 기도 대표 10-02 2474
7 삶의 속도 대표 08-18 2820
6 사랑한다고 말하지 않기 대표자 06-30 4407
 1  2  3